기호 0번 교육감 후보인 ‘청소년’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 앞에서 외쳤다.

기호 0번 교육감 후보인 ‘청소년’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 앞에서 외쳤다.

 

기사보기// 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oid=032&aid=0002871603&sid1=001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